상단여백
HOME 정치
한.일 정상 '대북 압력 끝까지 가자!'

문재인 대통령은 30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전화통화를 갖고 북한에 대한 압력을 극한까지 높여 북한이 스스로 먼저 대화의 장으로 나오게 해야 한다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문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이날 오전 9시 30분께 이뤄진 전화통화에서 양국이 위기에 대해 유례없는 공조를 이루고 있는 점을 높이 평가하면서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어쩌다뉴스  webmaster@smallnews.co.kr

<저작권자 © 어쩌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어쩌다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